공유 |

후지필름, 2014 TIPA 어워드 4년 연속 수상

2014년 04월 24일

후지필름, 2014 TIPA 어워드 4년 연속 수상

- 2014 신제품 미러리스 X-T1과 XF10-24mm렌즈, 엑스퍼트 부문 베스트 제품에 선정
- 2011년 X100 이후 4년 연속 유럽 최고 권위의 TIPA 어워드 수상 영예


후지필름 일렉트로닉 이미징 코리아㈜ (대표 이다 토시히사, http://fujifilm.kr)는 올해 신제품인 미러리스 카메라 X-T1과 프리미엄 광각 줌렌즈 XF10-24mmF4 R OIS가 유럽 이미지 출판 협회(Technical Image Press Association, 이하 TIPA)가 주관하는 유럽 최고 권위의 ‘2014 TIPA 어워드(2014 TIPA Awards)’에서 각 부문 최우수 제품으로 선정됐다고 밝혔다.

TIPA는 사진•영상 전문 매체들로 이루어진 단체로, 편집장과 기술 편집자들이 매년 부문별로 카메라 및 영상 관련 최우수 제품을 선정해 ‘TIPA 어워드’를 수여하고 있다.

후지필름은 이번 ‘2014 TIPA 어워드’에서 ▲TIPA 베스트 콤팩트 시스템 카메라 엑스퍼트(Compact System Camera Expert) 부문에 프리미엄 렌즈 교환형 카메라 X-T1, ▲TIPA 베스트 콤팩트 시스템 카메라 엑스퍼트 렌즈(Compact System Camera Expert Lens) 부문에 후지논 XF10-24mmF4 R OIS렌즈가 수상했다.

후지필름은 2011년에 X100 수상, 2012년에 X-Pro1과 X-S1, 2013년에는 X-E1, X20, XF14mm F2.8 R 렌즈로 3관왕에 오른 데 이어 4년 연속 TIPA 어워드 수상의 영예를 안았다. 특히, 올해 전문가급 신제품으로 카메라와 렌즈 2개 부문에서 수상함으로써 후지필름만의 독보적인 기술력을 입증하게 됐다.

이번에 수상한 X-T1은 후지필름 창립 80주년을 대표하는 올해 첫 신제품으로, 세계 최대 크기인 0.77배율, 시야율 100%의 236만 화소 전자식 뷰파인더를 탑재한 것이 특징이다. 생활방수, 방적, 방한 기능을 지원하며, 자체개발한 ‘X-Trans CMOS Ⅱ’ 센서와 ‘EXR 프로세서 Ⅱ’ 이미지 프로세서 탑재로 0.08초의 빠르고 정확한 AF(오토포커스)를 비롯해 초기 구동속도 0.5초, 셔터타임랙 0.05초 등 최적의 촬영 조건을 제공한다. 그 밖에도 움직이는 피사체를 따라가는 초당 8연사의 AF 트래킹을 지원하고, 와이파이(Wi-fi)를 활용한 리모트 슈팅 컨트롤 기능이 새롭게 탑재되는 등 강력한 성능을 자랑한다.

후지논 XF10-24mmF4 R OIS는 35mm 환산 15-36mm 초점거리의 2.4배줌을 지원하는 광각 줌렌즈다. F4의 고정 조리개값을 지원하며 광학식 손떨림 보정(OIS) 기능을 탑재해 어두운 곳에서나 야간에도 선명하게 찍을 수 있다. 비구면 렌즈 4매, 초저분산 렌즈 4매를 포함한 10군 14매 렌즈 전체가 유리 재질로 구성돼 높은 해상력을 자랑한다. 또 독자적인 렌즈 코팅 기술인 ‘HT-EBC(High Transmittance Electron Beam Coating: 고투과율 전자 빔 코팅)’로 플레어와 고스트 등 빛 번짐 현상을 최소화한다.




토픽:
공유 |